Taiwan’s Q2 2016 LCD Shipment, Small to Medium Size ↓, Large Size ↑…Business Profit of AUO, Innolux, etc. Reduced

Taiwanese panel industry recorded decreased small to medium size LCD panel shipment and increased shipment of 9 inch or bigger large size LCD panel. (Picture Source = AUO)

Taiwanese panel industry in recorded decreased small to medium size LCD panel shipment and increased shipment of 9 inch or bigger large size LCD panel. (Picture Source = AUO)

 

Hyunjoo Kang / jjoo@olednet.com

In Q2 2016, Taiwanese panel industry recorded decreased small to medium size LCD panel shipment and increased shipment of 9 inch or bigger large size panel.

According to DigiTimes, Taiwanese TFT-LCD panel companies shipped 58.38 million units of ≥ 9 inch panels in Q2 2016, an increase of 18.1% QoQ, and 0.8% increase YoY. The small to medium size panel shipment was 269.249 million units, a decrease of 0.5% QoQ, and 6.3% decrease YoY.

In terms of small to medium size, ≤ 9 inch, Chunghwa Picture Tubes (CPT) led the shipment volume with 100.56 million units, and HannStar Display followed with 67.892 million units in Q2. For LCD panels ≥ 9 inch, AUO led the Taiwanese market with Q2 shipment of 27.11 million units. Of these 7.176 million units are for TV, and the rest are for notebook, monitor, and tablet. Following AUO, Innolux recorded 27.09 million units of shipment. Of these 10.72 million units are for TV, and the rest are for notebook, monitor, and tablet.

According to companies’ recent Q2 performance announcement, key Taiwanese LCD companies, including AUO and Innolux, reported decreased business profit. AUO reported TWD 80,000 million in Q2 sales, a 13% fall YoY, and TWD 116 million in business profit, approximately 98% decrease YoY. Innolux showed TWD 66,800 million in Q2 sales, decrease of approximately 29%, and business loss of TWD 3,039 million.

대만 2016년 2분기 LCD 출하량 중소형↓ 대형↑…AUO·이노룩스 등 이익 크게 하락

출처 = AUO

대만 LCD 패널 업체들이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사진 출처 = AUO)

강현주 / jjoo@olednet.com

2016년 2분기 대만 패널 업계에서는 중소형 LCD 패널 출하량이 줄고 9인치 이상 대형 패널의 출하량은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디지타임스에 따르면 지난 2분기 대만 TFT-LCD 패널 업체들은 9인치 이상의 패널을 5,838만대 출하했다. 이는 전분기 대비 18.1%, 전년동기 대비 0.8% 늘어난 수치다.

2분기 대만 패널 업체들의 중소형 패널 출하량은 2억6,924만9천대로 1분기보다 0.5% 줄었으며 지난해 2분기보다 6.3% 줄었다.

9인치 이하 중소형 부문에서는 청화 픽처 튜브스(CPT)가 1억56만대로 출하량 1위를 차지했으며 한스타디스플레이(HannStar Display)가 6,789만2천대로 뒤를 잇는다.

2분기 9인치 이상 시장에서는 AU Optronics (AUO)는 2분기 2,711만대의 패널을 출하해 대만 1위에 올랐다. 그 중 717만6천대가 TV용이며 나머지는 노트북, 모니터, 태블릿용이다. 2위인 이노룩스는 2,709만대의 패널을 출하했으며 TV용이 1,072만대며 나머지가 노트북, 모니터, 태블릿용이다.

최근 각 업체들의 2분기 실적발표들에 따르면 AUO, 이노룩스 등 대만 주요 LCD 패널 업체들은 영업이익이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AUO는 2016년 2분기 전년동기에 비해 약 13% 줄어든 800억 대만달러의 매출을 기록했으며, 영업이익은 1억1,600만 대만달러로 전년동기 대비 약 98% 하락했다.

이노룩스는 2분기 매출이 약 29% 줄어든 668억 대만달러를 기록했으며 30억3,900만 대만달러의 영업손실을 기록했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