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OLED와 Nano Cell 기술을 앞세운 듀얼 프리미엄 전략으로 국내 TV 시장에 나서

LG전자가 ‘OLED TV’와 Nano Cell 기술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를 앞세운 듀얼 프리미엄 전략으로 국내 TV 시장 공략에 나선다.

LG전자는 23일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소재 서초R&D캠퍼스에서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사장, HE사업본부장 권봉석 부사장 등 최고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2017 LG TV 신제품 발표회’를 열었다. 이 자리에서 권봉석 본부장은 “OLED TV와 Nano cell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 프리미엄 TV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LG전자는 65형 ‘LG signature OLED TV’(모델명: OLED65W7)를 오는 25일 국내에 출시할 계획이다. 출하가는 1,400만원이며, 77형(모델명: OLED77W7)은 상반기 중에 출시될 예정이다. LG signature OLED TV는 벽과 하나되는 wallpaper 디자인의 OLED TV로, 설치 시 두께가 65W7 기준으로 4mm 이하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LG전자는 wallpaper 디자인을 완성하기 위해 화면을 제외한 모든 부품과 스피커를 별도의 ‘Innovation Stage’로 분리했다고 밝히며, Innovation Stage는 4개의 일반 스피커와 2개의 우퍼 스피커 포함한 4.2채널 스피커를 탑재했다고 언급했다. LG signature OLED TV는 CES 2017에서 출품작 가운데 단 하나의 제품에만 수여되는 최고상(Best of the Best)을 수상했다. LG signature는 W시리즈와 G시리즈(OLED77/65G7)에 적용된다.

<LG전자의 signature OLED TV W>

또한, LG전자는 올해 새롭게 출시되는 LG ultra OLED TV에 미국 Dolby사의 첨단 입체음향 시스템인 ‘Dolby ATMOS’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Dolby ATMOS는 화면에 나오는 사물의 움직임이나 위치에 따라 소리가 사용자의 앞이나 뒤, 위에서 들리는 것처럼 만들어 준다. 예를 들어 주인공의 머리위로 비행기가 날아갈 때, 소리가 시청자의 머리 위쪽에서 들리도록 해줘 더욱 입체적이고 사실적인 공간감을 제공한다.

LG전자는 올해 Ultra OLED TV 5개 시리즈 10개 모델(77/65W7, 77/65G7, 65/55E7, 65/55C7, 65/55B7)을 국내에 새롭게 출시한다. Ultra OLED TV 가격을 55형은 369만원에서 500만원, 65형은 740만원에서 1,400만원으로 책정했다.

그 밖에, LG 전자는 Nano Cell 기술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 출시와 다양한 규격의 HDR 지원, 웹OS 3.5 적용 등의 계획을 밝혔다. Nano cell 기술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의 출하가는 55형이 240만원~360만원, 65형이 450만원~650만원으로, LG전자는 올해 30여 모델의 슈퍼 울트라HD TV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LG전자 2017년 TV 출하 가격, 출처 : social.lge.co.kr>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