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ED KOREA 2019] 조기 등록 D-4 (1월31일까지)

2018년은 OLED 산업에서 이제까지의 응용제품 시장을 변경시키는 변곡점이 된 해이다. 2018년에새로 등장한 OLED 응용 제품으로서는 폴더블폰과 8K OLED, 롤러블 TV, 잉크젯 기술로 만든 모니터, 자동차용 사이드뷰 디스플레이 5가지이다. OLED KOREA 2019은 이들 5가지 응용제품과 관련된 기업들이 총 출동하여 2019년 시장과 기술 방향에 대해 발표한다.

[Speaker]

Samsung Display Hyein Jeong

LG Display KY(Stephen) Ko

TCL Dr. Jueng-Gil(James) Lee

JOLED Dr. Toshiaki Arai,

Boeing Dr. Julian Chang

eMagin Dr. Amal Ghosh

UBI Research Dr. Choong Hoon YI

Cynora Dr. Andreas Haldi

Merck Dr. Remi Anemian

Sumitomo Chemical Takeshi Yamada

UDC Dr. Mike Hack

Kyulux Dr. Junji Adachi

Kateeva Kyung-Bin Bae

Idemitus Kosan Jisung So

Kolon Dr. Chung-Seock Kang

3M Sun-Yong Park

Nanosys Dr. Nahyoung Kim

ETRI Dr. Hyunkoo Lee

AMAT Dr. Robert Jan Visser

OTI Dr. Michael Helander

2019년 디스플레이 산업의 최대 이슈는 무엇일까?

2019년은 8K OLED TV와 foldable smartphone 판매가 시작되어 OLED 산업에 새로운 활력이 가미된다. 중국 패널 업체들의 Gen10.5 라인에서 쏟아지는 저가의 LCD 물량으로 무너지는 디스플레이 산업을 유지하기 위해 OLED 업체들은 고부가가치 제품으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완벽한 블랙을 바탕으로 한 명암비와 화려한 색상, 시야각 등은 초대형 8K TV 시장에서도 OLED TV의 성장을 담보하고 있으며, foldable OLED는 이제까지 존재하지 않든 새로운 foldable smartphone 탄생을 촉진시키고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급성장하는 대형 OLED TV 시장에 대응하기 QD-OLED 패널을 개발중에 있으며 LG디스플레이는 고급 스마트폰 시장을 대응하기 위해 foldable OLED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삼성과 LG에 비해 상대적으로 개발이 늦은 TCL과 JOLED는 대형 OLED TV 시장 대응 전략으로 soluble OLED 시장을 개척중에 있다.

하루가 다르게 진화하고 있는 OLED 산업과 기술 발전을 파악할 수 있는 2019 OLED KOREA가 3월 6~7일 서울 노보텔 호텔에서 개최된다. 삼성과 LG를 비롯하여 OLED 업계가 총 출동하는 2019 OLED KOREA는 2019년 OLED 산업이 어떻게, 어디로 갈 것인지를 잘 알려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