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LED lighting for automotive rear lamps, market will be opened in earnest?

OLED lighting applied to automotive rear lamps was introduced again.

At Light + Building 2018 in Frankfurt, Germany held from March 18 to March 23, 2018, LG Display exhibited the rear lamp to be applied to Mercedes-Benz S-class coupe. The OLED rear lamp, which was first shown at the Frankfurt Motor Show last October, is made up of 33 rigid OLED panels and a combination with LED.

<Mercedes-Benz S-class coupe’s OLED rear lamp introduced by LG Display>

The LG Display official expressed expectations for the OLED tail lights saying that “Rigid OLED lighting panel for rear lamps can meet all the requirements of the automobile manufacturers, including 15 years of life time and temperature testing of -40 to 80 degrees Celsius.” ”Since OLED allows greater design freedom and flexibility which other lights cannot follow, the OLED market for automotive rear lamps will grow significantly if the requirements of automakers are satisfied, by OLED panels inclusive of flexible OLED panels.”

Mercedes-Benz S-class coupe with OLED rear lamp is expected to be released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and about 20,000 units will be produced in a limited series.

According to UBI Research, the market for OLED lighting for automobiles will grow at a CAGR of 81.1% percent from 2018 to 2023 to reach over 67 million units in 2023.

<Shipment forecast for OLED lighting panels for Automotive>

Meanwhile, LG Display received great attention from visitors at the Light + Building 2018 exhibition, by showcasing the rear lamp proto type with flexible OLED lighting panel, OLED lighting applied with crystal sound for the first time in the world, and various design lights using flexible OLED lighting panels.

<LG Display’s rear lamp proto type applied with flexible OLED lighting panel>

자동차 리어램프용 OLED lighting 본격적으로 열릴까?

OLED lighting이 자동차 리어램프에 적용된 제품이 2018년에 다시한번 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

3월 18일부터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개최되고 있는 Light+Building 2018에서 LG Display는 Mercedes-Benz의 S-class coupe에 적용될 리어램프를 전시하였다. 이번에 전시된 OLED 리어램프는 지난 10월에 열린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최초로 공개 됐었으며 33개의 rigid OLED와 LED가 조합된 디자인으로 구성되어 있다.

<LG Display에서 공개한 Mercedes-Benz S-class coupe의 OLED rear lamp>

LG Display 관계자에 따르면 “리어램프용 rigid OLED lighting은 15년의 수명과 -40도~80도의 온도테스트등 완성차 업체에서 제시한 요구사항을 모두 만족시킬 수 있었다.” 라며 앞으로 rigid OLED 리어램프 시장에 대한 기대감을 비쳤다. 또한 OLED만의 디자인 자유도는 다른 조명들이 따라올 수 없으며 flexible OLED까지 완성차 업체들의 요구사항을 만족할 경우 자동차 리어램프용 OLED lighting 시장은 크게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OLED 리어램프가 적용된 Mercedes-Benz의 S-class coupe는 올 상반기 중으로 출시될 예정이며 한정판으로 약 2만대 수준이 생산될 예정이다.

유비산업리서치에 따르면 차량용 OLED lighting 시장은 2018년부터 2023년까지 연평균 81.1%로 성장하여 2023년엔 6,700만개 규모의 시장을 형성할 것으로 내다봤다.

<Automotive용 OLED 광원 출하량 전망>

한편 LG Display는 이번 Light+Building 2018 전시회에서 flexible OLED lighting panel이 적용된 리어램프 프로토타입들과 세계 최초 Crystal Sound가 내장된 OLED 조명, flexible OLED lighting panel을 적용한 다양한 디자인의 조명을 선보이며 관람객들의 큰 주목을 받고있다.

<LG Display의 Flexible OLED lighting panel이 적용된 rear lamp proto type>

OLED lighting, growing their presence

By HyunJun JANG (hyunjun@ubiresearch.com)

 

As the OLED lighting has expanded its applications, the expectation is raised for the beginning of the OLED lighting market. In particular, LG Display has recently completed the OLED lighting production line and started attracting customers.  As a result, there is much attention towards the growing OLED lighting market.

 

LG Display is said to supply its OLED lighting to Baskin Robbins Brown store in Cheongdam Dong and the ‘transparent connection solution’ applied OLED lighting to IOPE store in Myeong Dong.  The company explains as the thickness of lighting is as thin as 0.88mm, it enhances aesthetic effect, and does not effect on cosmetics and other displays with less heat generated.

<OLED lighting applied to IOPE store, Source: lgoledlight.com>

Until recently, compared to OLED display for mobile devices and TVs, OLED lighting has shown slow growth.  However, OLED lighting is thinner, lighter, and more flexible so that it is now being consideres as a next generation lighting.  By tapping on the strengths, it has applied not only to indoor lighting but to cars, exhibitions, and many other industries.

More recently, IKEA announced to release a new lighting product of Vitsand with 7 OLED panels while Mercedez-Benz decided to apply OLED lighting for taillights of both 2018 Benz S class Coupe and Cabriolet.

According to the 2017 OLED Lighting Annual Report published by UBI Research, the global OLED lighting panel market is expected to grow rapidly from 2020, becoming $1.9 billion worth of market by 2021.

점차 영역을 확대해 나가고 있는 OLED 조명

OLED 조명이 점차 적용 영역을 확대해 감에 따라 OLED 조명 시장 개화의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LG Display는 최근 OLED 조명 생산라인 가동 준비를 완료했으며 고객사 유치에 나서고 있어 OLED 조명 시장이 본격적으로 확대될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LG Display는 최근 청담동에 위치한 배스킨라빈스 브라운 매장에 OLED 조명을 납품한데 이어 명동에 위치한 IOPE 매장에 ‘transparent connection solution’이 적용 된 OLED 조명을 납품했다고 전했다. LG Display는 OLED 조명의 두께가 0.88mm 수준으로 얇아 미적 효과를 향상 시키고 발열이 적기 때문에 화장품 등 전시 제품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IOPE 매장에 사용 된 OLED 조명, Source: lgoledlight.com>

그 동안 OLED 조명 시장은 모바일 기기와 TV에 적극 적용되고 있는 OLED 디스플레이 시장에 비해 더딘 성장세를 보였다. 하지만 OLED 조명은 얇고 가벼우며 유연한 패널 구현이 가능하기 때문에 차세대 조명으로 주목 받아 왔으며, 이러한 장점으로 실내 조명 뿐만 아니라 차량용 조명, 전시용 조명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적용되고 있다.

최근에는 IKEA가 7개의 OLED panel이 적용 된 조명기구 Vitsand를 출시했다고 밝혔으며 Mercedes-Benz는 2018년형 Benz S class Coupe와 Cabriolet 후미등에 OLED 조명을 적용하기로 하는 등 그 입지를 점차 넓혀가고 있다.

한편 유비산업리서치에서 발간한 ‘2017 OLED Lighting Annual Report’에 따르면, 전세계 OLED 조명 패널 시장은 2020년부터 크게 성장해 오는 2021년에는 약 19억 달러의 규모를 형성할 것으로 전망했다.

Fraunhofer Institute will introduce automotive flexible OLED lighting at ISAL 2017

Specialized in development and manufacturing OLED module, Fraunhofer Institute will introduce Automotive flexible OLED lighting with adjusted color at ISAL 2017 which will be held in Darmstadt, Germany from 25th to 27th September. Fraunhofer Institute had released previously OLED which the color can be adjusted by rigid substrate in 2015.

Fraunhofer Institute has continued to develop flexible OLED lighting since then. Flexible OLED lighting which will be shown at ISAL 2017 is known to be changed to yellow and blue color. It can be shown as white light by making of yellow and blue color at the same time.

Fraunhofer Institute predicts that flexible OLED lighting will be replaced for car interior lights and it could also be used on the ceiling or winding parts where lights cannot be built easily. Commercial lighting is required to have heatsink and unfortunately it can not be easily built with lack of flexibility in design. However flexible OLED lighting is very light and thin which means it is expected to be widely used for Automotives interior with its flexible design. Fraunhofer Institute also made a comment that they may produce flexible OLED substrate glass, metal and plastic film as well.

OLED lighting has been recently used for Automotives interior and it is expected to be used more in the next generation. Customized Automotive service company, Changscustom showed OLED lighting built in the car at Seoul Auto 2016. Furthermore lighting companies including LG Display and Osram supplied OLED tail light with Mercedes-Benz and BMW.

Meanwhile, according to 2017 OLED Lighting Annual Report which was recently published by UBi Research, using of Automotive OLED Lighting will be increased to $2.11 billion in 2025 from $6.4 million in 2017 with 107% of growth rate. Especially flexible OLED Lighting is expected to capture a higher market share more than 95% and flexible OLED Lighting will be widely used instead of rigid OLED lighting.

Starting to have mass production process in Gen5 OLED of LG Display from end of September, lighting market is expected to reach full growth. The growth of OLED lighting market is being watched with keen interest to compare with strong growth of OLED display market.

Fraunhofer Institute, ISAL 2017에서 차량용 flexible OLED 조명을 선보일 예정

OLED 모듈의 개발과 제작을 전문적으로 하고 있는 Fraunhofer Institute가 9월 25일부터 27일까지 독일 다름슈타트에서 진행되는 ISAL 2017에서 색조절이 가능한 차량용 flexible OLED를 선보일 예정이라 밝혔다. Fraunhofer Institute는 지난 2015년 rigid 기판을 이용하여 색 조절이 가능한 OLED를 선보인 바 있다.

2015년 이후 Fraunhofer Institute는 flexible OLED 조명을 지속적으로 개발해왔다. 이번 ISAL 2017에서 선보일 flexible OLED 조명은 노란색과 파란색 2가지 색상으로 색 변환이 가능하며 2가지 색상을 동시에 발현하여 백색광을 표현할 수도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Fraunhofer Institute는 flexible OLED 조명이 기존의 차량 내부 조명을 대체 할 뿐만 아니라 천장이나 굴곡이 있는 부분 등 설치가 힘든 부분에도 적용 될 것으로 전망했다. 기존의 조명은 SMPS나 방열판이 필요하고 유연한 특성이 부족했기 때문에 설치 제약이 있지만 flexible OLED 조명은 얇고 가벼울 뿐만 아니라 디자인 자율성이 뛰어나 차량 내부에 광범위하게 적용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Fraunhofer Institute는 flexible OLED용 기판이 초 박막 유리나 금속 또는 플라스틱 필름으로 제조가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최근 OLED 조명은 차량 실내외로 적용되며 차세대 차량용 조명으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맞춤형 자동차 서비스 회사인 Changscustom은 OLED 조명을 차량 내부에 설치하여 Seoul Auto 2016에 전시한 바 있으며, LG Display와 Osram 등 OLED 광원 업체들은 Mercedes-Benz와 BMW 등의 완성차 업체에 tail light용 OLED 광원을 납품하기도 하였다.

<Fraunhofer Institute의 차량용 flexible OLED 조명, 출처: Fraunhofer Institute>

한편, 유비산업리서치에서 최근 발간한 2017 OLED Lighting Annual Report에 따르면 차량용 OLED 광원은 2017년 640만 달러에서 2025년 21.1억 달러로 연평균 107%의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flexible OLED 광원이 2021년까지 95% 이상의 시장 점유율을 차지 할 것으로 예상하며 flexible OLED 광원이 rigid OLED 광원보다 적극적으로 채용 될 것으로 전망했다.

OLED 광원 시장은 9월 말부터 본격 가동 되는 LG Display의 Gen5 OLED 광원 양산라인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시장 개화가 기대되고 있다. OLED 광원 시장이 OLED 디스플레이 시장만큼 괄목할 만한 성장세를 보여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