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anufacturing World Japan 2016] Plenty of VR Contents·SW…360° Comic Books ect.

Informatix’s GyroEye, VR Software at Manufacturing World Japan 2016

Tokyo = Hyunjoo Kang / jjoo@olednet.com

Plenty of VR related contents and software products were exhibited in Manufacturing World Japan 2016 (22-25 June).

Transmedia presented Drop in VR which is a platform which allows users to create, manage and publish VR contents. The user-created 3D modelled contents can be uploaded to the Drop in VR server, and edited by adding music, clips, and other functions.

The produced contents can be downloaded and enjoyed through a VR device. At the exhibition, Transmedia demonstrated VR contents that allows comic books to be viewed in 360°, edited by Drop in VR. The company explained to the OLEDNET that they will begin testing in September and begin Drop in VR service by the end of the year.

Informatix revealed a 3D viewer software GyroEye that can be used in housing or office design. Using GyroEye, hypothetical space can be compared before construction and after construction in 360° through VR. Informatix explained that in August, GyroEye and Germany’s Zeiss’ VR device VR one+ will be released together.

ZENKEI began VR platform Stereo 6 for viewing scenery in 22 June. Stereo 6 is a comprehensive system that allows clips from 6 cameras to be transformed into 360° contents and experienced through VR.

Dynamo Amusement, showed their VR contents Megalodon, and used Samsung Electronics’ Gear VR and Galaxy S6 for demonstration. The company explained that Megalodon, a 5-minute CG produced contents showing deep sea underwater world, will be released in the summer.

[Manufacturing World Japan 2016] VR 콘텐츠·SW 대거 출시…만화책도 360°로 제작

Informatix가 선보인 VR 용 소프트웨어 ‘자이로아이’

도쿄 = 강현주 / jjoo@olednet.com

6월 22일부터 25일까지 도쿄 빅사이트에서 진행되고 있는 세계 최대 규모 제조 분야 전시회인 Manufacturing World Japan 2016에서는 VR 관련 콘텐츠 및 소프트웨어 신제품들이 대거 공개됐다.

Transmedia는 VR용 3D 콘텐츠 저장 및 편집 소프트웨어인 ‘Drop in VR’을 선보였다. 사용자가 3D 모델링을 한 콘텐츠를 Drop in VR의 서버에 업로드하고 음악, 영상, 기능 등을 추가하며 편집을 할 수 있다.

이렇게 편집한 콘텐츠는 다시 다운로드 해 사용자의 VR기기를 통해 즐길 수 있다. 이 회사는 이번 전시에서  Drop in VR 로 편집한, 만화책을 360°로 볼 수 있는 VR콘텐츠를 시연했다. 현장에서 만난 이 회사 관계자는 “올해 9월 테스트를 거쳐 연말에 Drop in VR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Informatix는 주택이나 사무실 건축 등에 활용할 수 있는 3D 뷰어 소프트웨어 ‘자이로아이 (GyroEye)’를 공개했다. 자이로아이를 이용하면 VR을 통해 가상의 공간을 360°로 건축 전, 건축 후를 비교하며 볼 수 있다.

현장에서 만난 이 회사 관계자는 “오는 8월 자이로아이와 독일 Zeiss의 VR기기 신제품 ‘VR one+’를 함께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ZENKEI는 경치감상 등을 위한 VR용 플랫폼인 ‘스테레오6’ 서비스를 지난 22일부터 시작했다. 스테레오6는 6개의 카메라로 촬영한 영상을 360° 콘텐츠로 제작하고 이를 VR을 통해 감상까지 할 수 있게 해주는 총괄 시스템이다.

Dynamo Amusement 는 자체 제작한 VR용 콘텐츠 ‘메가로돈’을 선보였다. 이 회사는 전시장에서 삼성전자의 ‘기어 VR’과 ‘갤럭시 S6’를 사용해 4D 영화로 이 콘텐츠를 시연했다. Dynamo 관계자에 따르면 메가로돈은 바다속 동물들의 세계를 CG로 제작한 콘텐츠로 런닝타임은 5분이며 올해 여름 출시될 예정이다.

0 답글

댓글을 남겨주세요

Want to join the discussion?
Feel free to contribute!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