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상반기 OLED 결산 세미나] SKC, 디스플레이의 미래 유망소재 주도할 것

지난 7월 12일 유비리서치 주최로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년 OLED 상반기 결산 세미나’에서 SKC 이중규 연구위원은 현재 디스플레이 산업의 메가 트렌드인 대면적/슬림화와 휴먼 인터페이스, 플렉시블 디자인을 설명하며 SKC가 이와 관련한 대응 소재를 개발하고 있다고 발표하였다.

이 연구위원이 언급한 디스플레이 분야의 미래유망소재는 플렉시블 디스플레이용 소재와 편광용 소재, 터치용 소재이며 SKC의 제품 로드맵과 함께 소재들의 개발 현황을 설명하였다.

먼저 이 연구위원은 삼성전자의 갤럭시 폴드에 사용된 체인져블 윈도우 필름인 NRF 필름을 소개하였다. 이 연구위원은 “위상차가 400~500 nm인 필름 사용시 디스플레이 표면에서 얼룩현상이 많이 보이지 않았다”면서, “기존의 PET는 6만번의 접힘 내구성을 가진 반면, SKC의 NRF 필름은 20만번 이상의 접힘 내구성이 있다”고 언급했다. 추가적으로 이 연구위원은 갤럭시 폴드 이후 제품에도 NRF가 사용될 것이라고 예상하며, UTG(ultra thin glass)든 투명 PI든 경도에 취약하기 때문에 보호 필름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한 이 연구위원은 편광판에서 보호필름으로 사용되고 있는 TAC(ri-Acetyl Cellulose) 필름이 수분 흡수 이슈가 있다고 언급하며, 폴리우레탄 재질의 제품을 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이 연구위원은 다음달인 8월에 고객사에 공급할 예정이라 언급했다.

이어서 이 연구위원은 광학식 전면 지문 인식에는 일반 보호필름 사용이 불가하다고 밝히며, OCF(optical-axis control film)처럼 위상차가 아주 높은 필름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위원이 언급한 터치 소재인 OCF는 7,000 nm 이상의 고위상차를 구현하여 얼룩 현상이 없앤 필름으로써, 디스플레이 표면의 위상차로 인한 지문 인식 오류를 방지하기 위한 제품이다.

마지막으로 이 연구위원은 SKC의 폴더블 디스플레이용 투명 PI의 본격적인 양산 시기를 내년 10월로 예상하였다. 또한, 현재 이슈가 되고 있는 일본 제재와 관련하여 SKC의 투명 PI와는 무관하다고 밝히며 발표를 마쳤다.

LG전자, 2019년형 77인치 OLED TV 초기가격 2018년형 대비 2,000불 인하

LG전자가 2019년형 OLED TV 라인업과 가격, 출시 일자를 공개하였으며, 77인치 모델인 OLED77C9과 OLED77W9의 초기 가격을 각각 6,999불과 12,999불로 확정하였다.

이는 2018년형 77인치 OLED TV 모델 대비 2,000불 인하한 가격으로써, LG전자가 최근 TV 시장에서 불고있는 대형 TV 구입 트렌드를 적극 활용하겠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LG전자가 공개한 2019년형 OLED TV 라인업은 다음과 같다.

LG전자는 조만간 88인치 OLED TV도 출시할 것으로 예상된다. LG전자의 OLED 패널 공급 업체인 LG Display는 UBI Research가 주최한 ‘2019 OLED Korea Conference’에서 premium TV 시장을 주도하기 위한 전략 중 하나로 88인치 크기의 초대형 OLED TV를 언급하기도 하였다.

Premium TV 시장에서 OLED TV가 더 낮아진 초기 가격과 향후 출시될 88인치 모델로 더욱 더 큰 영향력을 발휘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유비리서치 2017년 OLED 결산 세미나: 2018년도 디스플레이 산업의 차별화 전략을 위한 시장 전망과 주요 기술 이슈 세미나 개최

  • 2017년 OLED 시장을 디스플레이 전문 리서치 기관의 분석을 통해 주요 이슈를 되짚어 볼 수 있는 자리 마련
  • 2018년 OLED 산업의 투자 관점, 경제 관점에서 시장을 전망하고 이에 따른 변화 포인트 예측

시장조사 전문 기관인 유비리서치는 2017년 하반기 결산 세미나 12월 7일(목) 서울 삼성동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개최한다. 이번 세미나는 ‘2018년도 디스플레이 산업의 차별화 전략을 위한 시장 전망과 주요 기술 이슈’라는 주제하에 2017년 OLED 시장의 주요 이슈를 되짚어 보고 2018년 시장 전망과 변화 포인트를 예측해보는 자리를 마련한다.

2018년 디스플레이 시장은 국내외 디스플레이 업체에서 앞다투어 제품에 OLED를 채택함으로써 매출액 또한 상승곡선을 그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TV용 대형 패널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고, 장기적으로 중소형 패널의 수요도 계속 증가될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에 전략적 투자 방향은 긍정적으로 평가된다.

이번 세미나는 ‘최근 LG디스플레이의 중국 8.5세대 투자에 대한 이슈’,  ‘삼성 디스플레이의 A5투자가 각 대형디스플레이 패널 시장과 중소형(모바일) OLED패널 시장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에 대한 내용으로 신한금융투자 소현철 기업분석부서장이 발표한다.

또한 2018년 가장 주목되는 차세대 Inkjet Printing 기술의 대표 업체 유니젯 김석순 대표가 ‘디스플레이를 위한 잉크젯 프린팅 기술의 개발 역사와 동향’을 발표한다. 스트레쳐블 기술에 핵심 전문가인 고려대학교 홍문표 교수가 현재 기술 개발 상황과 방향에 대하여 심도 있는 발표를 진행한다.

유비리서치 이충훈 대표는 ‘키워드로 돌아보는 2017년 OLED 디스플레이 시장과 2018년 전망’과 ‘중국, 일본 OLED 산업 전망’에 대한 내용으로 2017년을 종합적으로 정리하고 2018년 OLED산업 시장과 기술을 투자 관점, 경제 관점으로 발표한다.

이번 유비리서치 하반기 결산 세미나는 국내 핵심 전문가와 함께 다양한 양질의 정보와 인맥 교류의 장이 형성은 물론 디스플레이 기술의 현황과 미래를 예측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세미나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http://www.ubiresearch.co.kr/12_sem/)를 통해 찾아볼 수 있다. 또한 사전등록은 12월 6일까지 접수 가능하다.